• 즐겨찾기 추가
닫기
조선대병원 재난응급의료 종합훈련대회 우수상
2023년 12월 04일(월) 17:20
조선대병원은 최근 천안 JEI재능교육연수원에서 열린 ‘2023년 재난응급의료 종합훈련대회’에서 도상훈련 부문 국립중앙의료원장상 ‘우수상’을 수상했다./조선대병원 제공
조선대병원은 최근 천안 JEI재능교육연수원에서 열린 ‘2023년 재난응급의료 종합훈련대회’에서 도상훈련 부문 국립중앙의료원장상 ‘우수상’을 수상했다.

4일 조선대병원에 따르면 2023년 재난응급의료 종합훈련대회는 재난 상황에서 대응기관별 역할을 숙지하고 유관기관 간 협업체계 강화를 위해 매년 보건복지부가 주최하고 국립중앙의료원 중앙응급의료센터가 주관하는 훈련이다.

훈련은 재난현장 초기 의료지원부터 현장응급의료소 설치 및 운영까지 재난의료 대응 단계별 관계기관(보건소, 재난거점병원, 소방)의 역할 및 업무를 숙지하고 협업체계를 강화하기 위한 목적으로 진행됐다.

15개 시·도(세종, 경기 제외)가 참여한 훈련에서 조선대병원은 광주시를 대표해 광주 동구보건소 신속대응반 4명, 조선대학교병원 재난의료지원팀(DMAT) 4명, 광산소방서, 북부소방서 각 1명 총 10명이 1팀을 이뤄 출전했다.

조선대병원 팀은 재난으로 인한 다수사상자 발생 시 현장대응을 위한 도상훈련 부문에서 ‘우수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거머쥐었다.

국립중앙의료원 조수형 광주응급의료지원센터장(조선대병원 응급의학과 교수)은 “사전에 광주응급의료지원센터와 협업해 대회를 준비했기에 뿌듯한 결과를 얻을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지자체와 함께 실전 같은 재난 훈련을 통해 재난으로부터 가장 안전한 지역이 되도록 일조하겠다”고 말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