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지역 동반성장 초우량 100년 기업으로 성장할 것"

광주은행, 창립 55주년 기념식 개최
쌀 300포대 소외계층 전달 나눔실천
전문성 강화·다양성 확보 등 방향 제시
지역 경제 성장·스포츠단 양성 박차

2023년 11월 20일(월) 12:45
20일 광주은행 본점에서 열린 창립 55주년 기념식에서 고병일 광주은행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광주은행 제공
광주은행은 20일 본점에서 창립 55주년을 맞이해 고병일 은행장을 비롯한 임직원과 감사고객 등이 참석한 가운데 창립 55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광주은행은 창립 55주년을 축하하는 화환 대신 쌀을 기부받아 쌀 300포대를 지역 내 소외 계층 및 소년·소녀 가장에게 전달함으로써 지역사랑과 따뜻한 나눔 실천의 의미를 더했다.

창립 기념식 행사에서는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헌신하고 광주은행의 지난 55년 역사에 아낌없는 성원을 보내준 감사고객에게 감사패를 전달했다. 또 어려운 금융환경 속에서도 맡은 바 업무에 최선을 다한 우수 직원들에게 표창장을 수여하며 새로운 도약을 위한 마음가짐을 다짐했다.

이와 더불어 ‘광주은행 텐텐(Ten Ten) 양궁단’ 소속 최미선 선수의 아시안게임 단체전 우승에 대한 포상을 수여하며, 축하와 격려의 시간을 가졌다.

고병일 광주은행장은 기념사에서 “혼란스러운 국제정세와 고금리·고물가로 인한 불황의 장기화 속에서도 언제나 한결같은 마음으로 사랑과 격려를 보내주신 고객님과 지역민들 덕분에 많은 시련들을 슬기롭게 극복하고, 이제는 총자산 30조원에 이르는 명실상부한 광주·전남 대표은행으로 탄탄하게 성장했다”며 “앞으로도 지역경제의 버팀목을 넘어 지역경제의 활력소가 될 수 있도록 가장 가까운 곳에서 먼저 찾아가는 금융실천을 통해 지속 가능한 100년 은행으로 성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더불어 광주은행의 미래 영속성을 높이고, 광주·전남 대표은행의 소명을 이어가기 위해 완수해야 할 세 가지 전략 방향을 제시했다.

전략 방향은 ▲전문성 강화를 통한 경쟁력 제고 ▲퀀텀점프를 위한 다양성 확보 ▲끈끈한 동행을 통한 상생의 미래 등이다.

한편 광주은행은 평소 지역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에게 필요한 금융지원이 적기에 이뤄질 수 있도록 지역밀착경영을 위한 다양한 금융지원 방안을 강구하는 등 금융을 통한 공공의 역할을 강화하는데 주력해 왔다.

지난 9월에는 지역 예금을 받는 금융사가 지역 경제 성장을 돕는데 얼마나 기여했는지를 평가해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이 공개하는 ‘지역재투자 평가’에서 3년 연속 ‘최우수’등급을 획득했으며,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K-BPI) 지방은행 부문 6년 연속 1위를 기록했다.

이외에도 ▲금융감독원 선정 2021년, 2022년 상반기 연속 관계형금융 우수은행 중소형그룹 1위 ▲금융위원회 2021년 하반기 기술금융 실적평가(TECH 평가) 결과 소형은행 1위 ▲한국산업의 서비스품질지수 고객접점 부문 지방은행 2년 연속 1위 등 눈에 띄는 굵직한 경영 성과를 나타내며 지역 대표은행의 위상을 더욱 확고히 다져나가고 있다.

지역 스포츠 스타의 역외유출을 막기 위해 지역 스포츠단 양성에도 나섰다. 대표적으로 지난해 11월 광주여대 출신 최미선·김민서·박나윤 선수를 영입해 여자 실업 양궁단 ‘텐텐 양궁단’을 창단해 지역은 물론 대한민국 스포츠계를 놀라게 했으며, 내년 1월 1일자로 세계적인 양궁스타 ‘안산’ 선수를 영입해 본격적인 지역 맞춤형 스포츠 연계 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다.

고병일 광주은행장은 “앞으로도 광주은행은 ‘지역 대표은행’이라는 본연의 역할과 책임을 다하며, 지역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전파해 지역과 함께 동반성장할 수 있는 초우량 100년 기업으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오지현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