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성일하이텍, ‘NCS 기업활용’ 고용노동부장관상

우수사례 경진대회 최우수
광주상의, 6개사 선정 공모
4년 연속 수상기업 배출

2023년 11월 19일(일) 10:17
최근 열린 2023년 NCS(국가직무능력표준) 기업활용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성일하이텍이 최우수상인 고용노동부장관상을 수상했다. /광주상의 제공
광주상공회의소는 최근 열린 ‘2023년 NCS(국가직무능력표준) 기업활용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성일하이텍㈜(대표 이강명)이 고용노동부장관상을 수상했다고 19일 밝혔다.

고용노동부가 주최하고 한국산업인력공단이 주관하는 경진대회는 NCS 기업활용 컨설팅 사업에 참여한 중소·중견기업을 대상으로 우수한 성과를 낸 기업을 발굴하고 사례를 전파하고자 지난 2015년부터 9년째 개최되고 있다.

올해는 전국 62개 기업의 사례가 접수됐고, 서류 및 발표 심사를 통해 최종 12개 기업이 선정됐다. 이 중 최우수 기업에 선정된 5개사는 고용노동부 장관상, 우수 기업 4곳과 장려 기업 3개사는 한국산업인력공단 이사장 상이 수여됐다.

광주상의는 컨설팅을 진행하며 긍정적 성과를 도출한 우수기업 6개사를 선정해 공모했고, 이 중 1개 기업이 최우수상을 수상하면서 4년 연속 고용노동부 장관상 수상 기업 배출이라는 쾌거도 거뒀다.

올해 선정된 성일하이텍은 리사이클링 친환경 소재 전문기업으로 폐배터리에서 코발트, 리튬 등의 핵심 물질을 추출하는 사업을 추진한다.

외형적 성장 속도에 비해 인력 확보, 역량 개발을 위한 교육 및 훈련 프로세스, 인적자원 관리 시스템의 취약으로 애로를 겪고 있던 차에 사업에 참여해 NCS 기반 직무 분석을 통한 조직 재설계, HRD/HRM (인적자원개발/인적자원관리) 프로세스 구축, 평가체계 개발 등의 성과를 도출했다.

특히 역량모델링 기반 공정 채용시스템을 활용해 98명의 신규 우수인력을 확보했으며, 교육 훈련 시스템도 체계화 하는 등 인적자원 관리를 바탕으로 기업 내실을 다지는 계기가 됐다.

컨설팅 사업을 추진한 최종만 상근부회장은 “산업구조 및 노동시장 변화에 따라 직무 중심의 인사관리 중요성이 갈수록 강조되는 추세”라며, “지역 중소기업에서 NCS를 활용해 직무 중심의 인적자원 관리를 원활하게 할 수 있도록 적극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