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전남도-SK그룹, 사회적경제 활성화 맞손

광역단체 최초 지원협약 체결
기업성장 등 선순환체계 조성

2023년 03월 22일(수) 17:51
전남도가 사회적경제기업의 성장을 지원하는 등 선순환 사회적경제 생태계 조성를 위해 광역자치단체 최초로 SK그룹과 손을 맞잡았다.

전남도는 22일 서울 SK본사에서 그룹 경영 최고 협의기구인 SK수펙스(SUPEX)추구협의회 SV(Social Value)위원회와 전남지역 우수 사회적경제기업에 대한 사회성과 인센티브, 제품 판로 확대를 위한 ‘사회적경제 활성화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협약식에는 김영록 전남지사와 조경목(SK에너지 대표) SK수펙스추구협의회 SV위원장, 구영모 행복나래㈜ 대표, 나석권 (재)사회적가치연구원장 등 20여명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SK그룹은 올해부터 우수 사회적경제기업으로 선정된 기업을 사회성과 인센티브사업 프로그램에 참여토록하고, 사회적가치 실현 성과에 비례해 장려금을 지원한다. 사회성과 인센티브 제도는 기업이 사회문제 해결을 통해 창출한 사회적가치를 화폐 단위로 측정하고, 그 성과에 따라 금전적 보상을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또 SK그룹의 사회적기업인 행복나래㈜와 SK스토아, 11번가 등 대형 온·오프라인 유통망과 전략적 제휴를 통해 TV홈쇼핑 방송 판매, 사회적기업 전문 쇼핑몰 입점을 지원해 전남지역 사회적경제기업의 매출 증대 등 질적 성장을 견인한다.

협약식에선 전남지역 발전의 새 동력 확보를 위해 SK수펙스추구협의회 임직원의 ‘전남 사랑애(愛) 서포터즈’ 현장 가입과 홍보 이벤트를 함께 진행했다.

조경목 SK수펙스추구협의회 SV위원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전남지역 사회적가치가 확산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영록 지사는 “SK와 파트너십을 통해 우수한 사회적경제기업을 육성하고 사회적가치도 더욱 확산되길 기대한다”며 “SK그룹이 전남에 추진하는 태양광산업, 해상풍력단지 조성 등 신재생에너지 분야 투자 확대를 통해 전남도와 SK그룹의 발전적 협력을 더욱 강화하자”고 강조했다.

SK수펙스추구협의회는 SV위원회를 비롯해 7개 분과위원회가 있으며 SV위원회는 환경·사회·투명경영(ESG)과 연계한 사회적가치 확산을 목적으로 지난 2015년부터 사회성과 인센티브를 도입해 운영하고 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