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세한대 볼링부 창단 첫 단체전 우승

협회장배 전국종별선수권대회 금3…김태훈 3관왕

2023년 03월 21일(화) 18:59
김태훈
세한대학교 볼링부가 제41회 대한볼링협회장배 전국남녀종별볼링선수권대회에서 단체전 1위에 오르며 창단 첫 단체전 우승을 기록했다.

세한대는 지난 13일부터 20일까지 경북 상주월드컵볼링장에서 열린 대회 남자대학부 경기에서 금메달 3개를 획득했다.

강태영(21)과 김태훈(20)이 2인조 경기에 출전해 총점 2,785점(평균232.1)을 획득하며 금메달을 차지했다.

이어 5인조 경기에서 박대희(23), 강태영, 김태훈, 김호진(23), 이승빈(22), 송승민(22)이 출전해 합계 6,244점(평균 208.1)을 획득하며 5인조 단체전 1위에 올랐다.

김태훈은 개인종합 1위(합계 5,187점·평균 216.1)를 차지하며 3관왕에 올랐다. 강태영은 2관왕을 차지했다.

박종남 전남볼링협회장은 “어려운 훈련여건 속에도 이 같은 좋은 성적을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도와 경기에 임해준 김도형 감독과 안상준 코치님, 우리 선수들에게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운동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남과학대는 2인조 경기에서 세한대, 경희대에 이어 3위, 5인조 경기는 2위, 마스터즈 경기에선 서정민(22)이 합계 2,248점 평균 224.8로 1위를 차지했다.

/최진화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