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광주·전남 '한파 특보'

30일 영하권 추위 속 '첫눈'

2022년 11월 29일(화) 18:49
광주·전남지역에 한파 특보가 내려지면서 오늘부터 이틀간 1~3㎝의 첫눈이 예보됐다.

29일 광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북서쪽에서 남하한 찬 공기로 아침 기온이 15도 이상 큰 폭으로 떨어지면서 광주·전남 대부분의 지역에 한파특보가 발효됐다.

30일 아침기온은 영하 4도~2도, 낮 최고기온은 1~5도이며,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체감 온도는 영하 5도 이하로 낮겠다.

이날 새벽 3시부터는 광주와 전남 서부권을 중심으로 5㎜ 내외 비나 1~3㎝의 눈이 내리겠다. 또 바람이 시간당 순간풍속 55㎞ 이상으로 강하게 부는 곳이 많겠다.

내달 1일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6도~1도, 낮 최고기온은 3~7도 분포를 보이겠다. 새벽 3시부터 6시까지 전남 서해안을 중심으로 가끔 비 또는 눈이 오는 곳도 있겠다. .

광주기상청 관계자는 “기온이 급격히 떨어지고 바람도 강하게 불면서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 춥겠다”며 “비나 눈이 얼어 도로나 인도가 미끄럽겠으니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