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목포지청·세관, 의약품 밀수입 사범 구속기소

인도산 탈모치료제 등 22억원 상당

2021년 10월 06일(수) 18:14
[전남매일 목포=김동균 기자]광주지방검찰청 목포지청(지청장 윤중현)과 목포세관(세관장 성용욱)은 해외직구대행 업체로 행세하며 약 22억 원 상당의 인도산 탈모치료제 등 전문의약품을 밀수해 국내에 유통한 조직자금관리총책을 구속기소했다.

또한 자금관리총책과 함께 유령법인을 설립 후 법인 명의 계좌를 개설해 의약품 구매대금 입금 계좌로 제공한 공범 2명을 불구속 기소했다.

검·세관은 수사 초기부터 대면 및 유선으로 수시로 연락하며 공조한 결과 위 조직이 수입신고 대상인 의약품을 신고 없이 밀수하여 국내에 판매한 정황을 규명하고, 위 자금관리총책의 약 9,000만 원 상당의 재산을 몰수, 추징보전조치 했다.

목포지청은 이 사건 자금관리총책이 의약품 밀수범행에 이용하기 위해 유령법인들을 설립해 법인 명의 계좌를 조직에 제공한 혐의를 밝히고, 그와 같이 불법 목적으로 설립된 2개의 유령법인들에 대해 상법 제176조에 의거 해산명령을 청구할 예정이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