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고금 상정~청용 시설 개량 국가계획 반영

완도, 412억 투입해 2차로 사업 추진

2021년 09월 29일(수) 16:32
[전남매일 완도=최규욱 기자]완도군은 최근 국토교통부에서 발표한 제5차 국도·국지도 건설 계획에 고금면 상정~청용 구간의 시설 개량 사업이 반영되는 쾌거를 이뤘다고 29일 밝혔다.

완도군에 따르면 고금면 상정~청용 구간은 412억 원을 투입해 7.2km의 2차로 시설 개량 사업을 추진한다.

이 구간은 2001년 국도로 승격 후 완도와 강진 마량을 연결하는 국도 77호선의 연륙교(신지대교, 장보고대교, 고금대교)가 모두 준공돼 교통량이 급증했을 뿐만 아니라 노폭 협소, 선형 불량 및 굴곡이 심해 교통사고 위험이 상존했다.

이에 군에서는 사업 추진을 위해 전남도와 협업해 중앙부처와 정치권 등을 수차례 방문, 건의한 결과 제5차 국도·국지도 건설 5개년 계획에 반영됐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고금 상정~청용 구간의 국가 계획 반영으로 지역민과 관광객에게 교통편의 제공과 접근성이 높아짐에 따라 정주 여건 개선, 관광 및 지역 경제 활성화에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그동안 많은 도움을 주신 중앙부처, 정치권, 전남도 관계자분들께 감사드리고 사업이 차질 없이 조속히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