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전남도 동부권 통합청사 신축공사 다음 달 18일 ‘첫 삽’
2021년 09월 20일(월) 10:11
전남도 동부권 통합청사 조감도. /전남도 제공
전남도 동부권 통합청사 신축 기공식이 오는 10월 18일 열린다.

전남도 동부권 통합청사는 해당 지역 주민들이 도청을 방문하지 않고도 각종 민원을 처리할 수 있는 도청 제2청사다.

그동안 도청이 서부권에 치우쳐 있어 제기된 동부권 주민 민원 불편을 해소하고, 동부권에 흩어진 도 산하기관을 통합하기 위해 2018년 도지사 지시로 건립사업이 시작됐다.

순천시 연향동에 대지면적 3만 240㎡, 건축면적 3만 775㎡, 연면적 1만 3,150㎡ 규모 지하 1층, 지상 3층으로 지어진다.

총공사비는 도비 약 350억원가량이 소요될 예정이다.

2023년 5월 준공을 목표로, 건축 협의·조달청 공사입찰 등 행정절차를 모두 마치고 본격적인 착공을 위한 기공식을 앞두고 있다.

제2청사인 만큼 행정수요 증가에 대비해 최대 300여 명이 근무(현재 120명 근무)하도록 사무실 면적과 함께 주차장을 크게 늘렸다.

통합청사 내부에는 행정전산망과 연결된 스마트민원실을 마련하고 대강당·북카페·다목적전시실·열린회의실·도심정원 등 지역민이 편리하게 이용할 소통·휴식 공간도 확충할 계획이다.

미래지향적 디자인 개념을 도입해 지역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건립하고, 건물 중앙에 친환경 아트리움(천창)을 설치해 자연이 살아 숨 쉬는 청사로 건립할 예정이다.

또 에너지 손실을 최소화하도록 고단열·고기밀 건축시스템을 적용한다.

에너지 자립을 위해 주차장에 태양광 발전설비를 설치하고, 향후 옥상 녹화와 수소연료전지 시스템도 추가로 반영할 예정이다.

서은수 전남도 동부지역본부장은 “동부권 주민에게 편리한 행정서비스를 제공하고, 시간·비용 절감 효과도 클 것으로 기대한다”며 “장래 기능 확대에 대비해 공간을 충분히 확보하고, 미래 디자인과 탄소제로 비전에 걸맞은 동부권의 랜드마크가 되도록 만들겠다”고 말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