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민주당 담양위원회 “당직자 감염, 사죄”

"방역 당국 역학조사 충실히 응할 것"

2021년 04월 19일(월) 19:00
더불어민주당 담양지역위원회는 19일 보도자료를 내고 담양사무소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한 것과 관련해 사과했다.

위원회는 “군민 모두가 코로나 위기 극복에 총력을 다하는 상황에서, 일부 당직자의 이번 감염사태에 대해 군민 여러분께 깊은 사죄의 뜻을 밝힌다”며 “담양군 및 방역 당국의 역학조사에 적극적으로 협조해 추가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고, 방역수칙 위반자 등에 대한 방역 당국의 조치에 충실히 응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철저한 진상 조사와 함께 책임소재를 가리고 이를 통해 당 운영을 근본적으로 쇄신하는 계기로 삼겠다”며 “지역경제 위축으로 발생한 피해가 최소화되도록 모든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덧붙였다.

민주당 이개호 의원의 지역구인 담양사무소에서 이 의원과 당직자 등이 잇따라 확진돼 인근 광주를 비롯해 장성, 영광, 함평 등으로까지 확산하는 등 비상이 걸렸다.

담양군은 사회적 거리두기를 2단계로 격상하고 모든 군민을 대상으로 전수 검사를 하고 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