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목포 위생매립장 생활환경 드론 방역으로 효과 '톡톡'
2021년 04월 19일(월) 17:22
[전남매일 목포=박승경 기자]목포시가 위생매립장과 주변마을 생활환경개선에 드론을 활용하면서 효과를 보고 있다.

19일 목포시에 따르면 농약 살포, 택배, AI 방역, 코로나바이러스 방역 등 드론을 활용해 생활 편익을 높이는 방식들이 사회 전반에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시는 환경이 열악한 위생매립장을 대상으로 드론을 활용한 방역을 추진 중이다.

위생매립장 부지면적 29만490㎡ 중 매립장은 18만㎡로 기존, 차량을 이용한 방역은 한계가 있었다.

드론을 활용하면 광활한 매립장을 30분이면 방역할 수 있어 경제성이 좋고, 시간까지 절약된다.

특히, 드론으로는 사람이나 차량이 접근할 수 없었던 산길이나 생활폐기물 적치 장소 등 모든 지역을 장애 없이 효과적으로 방역할 수 있다.

시는 차량 2대와 인력을 활용해 봄철과 여름철에 중점적으로 방역을 실시해왔으나, 4월부터 드론을 전천후로 활용해 방역의 효율성을 극대화하고 있다.

목포시 관계자는 “드론을 활용한 공중 방역과 차량을 이용한 지상 방역을 함께 실시해 매립장과 인근 주변마을 생활환경개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승경 기자         박승경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