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강진 남도 순례길 산책로 개통

야자매트·데크로드 조성

2021년 03월 11일(목) 16:34
[전남매일 강진=한태선 기자]강진군이 문화체육관광부가 지정한 전국 90개, 1,470km의 걷기 여행 구간 중 강진 ‘남도 순례길 구간’에 새로운 산책로를 개설, 힐링 명소로 만들었다.

11일 강진군에 따르면 강진 남도 순례길 구간은 강진에서 노을이 장관을 이루는 곳으로 정평이 났지만, 주변에 따로 마련된 산책로가 없어 이를 지나는 군민과 관광객들에게 아쉬움을 컸다.

이에 노을 경관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산책로 개설공사를 추진해 칠량면 영복리부터 대구면 사당리까지 야자매트 구간과 데크로드 구간을 조성했다.

더불어 길이 2km, 폭 3m의 해안 산책코스 조성도 완료했다.

강진군은 이번 산책로 개설 공사를 통해 ‘남도 순례길 구간’에서 자전거와 걷기 여행은 물론 강진을 찾는 관광객들이 안전하고 여유롭게 노을을 감상할 수 있는 공간으로 만들어나갈 계획이다.

이승옥 강진군수는 “코로나19로 지친 관광객들에게 탁 트인 자연의 아름다움과 힐링을 선사하고 지역관광과 연계한 감성 관광지를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태선 기자         한태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