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진도 원다항 어민-소비자 활·선어 직판장 개장

현장서 직접 저렴하게 먹고 구매 가능

2021년 02월 01일(월) 16:55
[전남매일 진도=박병호 기자]진도군은 최근 의신면 원다항에 어민이 직접 잡은 싱싱한 자연산 활·선어를 저렴하게 판매하는 직판장을 열었다.

1일 진도군에 따르면 이번에 건립한 활·선어 직판장은 수산물 유통 현대화와 어업인 소득증대 등을 위해 연면적 141㎡, 지상 1층 2개동으로 지어졌다.

직판장에는 싱싱한 자연산 활어를 값싸게 먹을 수 있는 식당과 활어 판매시설 등이 있다.

활·선어 직판장은 연안에서 잡은 신선한 자연산 수산물 판매와 소비자가 현장에서 직접 수산물을 먹을 수 있는 직거래 시장 형태로 운영된다.

특히 진도군은 활·선어 직판장이 건립되면서 진도군 의신면의 소형어선들이 잡아 올린 자연산 농어, 낚지, 감성돔, 숭어, 간재미 등 싱싱한 수산물이 생산자와 소비자 간 직거래 돼 새로운 관광 명소로 각광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수산물도 현장에서 저렴하게 먹을 수 있으며, 전화 주문으로 포장 판매도 가능하다.

또 수산물 직판장 운영에 어촌계가 직접 참가해 실질적인 운영 수익이 어업인들에게 돌아가 소득 증대 효과도 거둘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진도군 수산지원과 관계자는 “진도군 의신면 원다항에 활·선어 직판장의 건립으로 관광객 증가와 더불어 어업인들의 소득증대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