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전남도, '2020 농립어업 총조사' 실시

도내 21만 농림어가 대상 실태 확인

2020년 11월 22일(일) 18:26
전남도는 23일부터 12월 18일까지 도내 21만여 농림어가를 대상으로 ‘농림어업총조사’를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농림어업총조사는 5년마다 실시된 전국 규모 통계조사다.

우리나라 농림어가 규모와 분포, 구조, 경영형태를 파악해 행정리 단위의 경제활동, 생활기반시설 등 통계를 생산하는 농산어촌 정책수립의 바탕이 된다.

도는 올해 공무원 300여명과 조사원 2,200여명을 투입, 인터넷조사와 방문면접조사로 나눠 진행한다.

인터넷조사는 내달 11일까지 농림어업총조사 누리집(www.affcensus.go.kr)을 활용한 비대면 방식으로 이뤄진다. 방문면접조사에 참여가 어렵거나 비대면 방식을 선호한 도민들은 누리집을 통해 미리 참여하면 된다.

방문면접조사는 12월 1일부터 18일까지 이뤄지며, 인터넷 조사 미참여 가구를 대상으로 통계조사원이 직접 방문해 조사한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조사원들은 마스크 착용, 손 소독 등 방역수칙을 준수할 방침이다.

조사내용은 농업, 임업, 어업, 지역조사(행정리단위) 등 4종으로 구분된다. 조사항목은 농기계 보유현황을 비롯해 축사형태, 재배과수, 사육가축, 산림면적, 어선종류, 양식품종, 종사기간 등 총 127개로 구성됐다.

명창환 전남도 기획조정실장은 “도민의 적극적인 참여와 정확한 응답은 전남 농림어업 실태를 확인할 수 있는 나침판이 될 것이다”며 “인터넷을 이용한 비대면 방식의 조사도 가능하니 많이 참여해달라”고 당부했다.
/길용현 기자         길용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