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광주FC 파이널A 3연패…전북에 1-4 무릎

김정환 시즌 2호 골로 무득점 패배 모면

2020년 10월 18일(일) 18:30
18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K리그1 전북 현대와 광주FC의 경기에서 관람객들이 거리를 둔 채 응원하고 있다. /연합뉴스
파이널A 첫승이 쉽지 않다. 광주FC가 18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0 25라운드 전북 현대와의 경기에서 1-4로 져 파이널A 3연패를 당했다.

창단 첫 파이널A 진출과 시즌 최종순위를 6위로 확정한 광주는 강팀을 상대로 광주만의 힘을 보이겠다는 목표를 세웠으나 현실은 녹록지 않았다. 디펜딩 챔피언 전북은 전 포지션에 걸쳐 국가대표급 선수들이 즐비한 팀. 전북전 역대 전적 1승 5무 9패로 열세인 광주는 예측을 뒤집는 한판을 노렸으나 결과를 얻지 못했다.

0-3으로 끌려가면서도 끝까지 경기를 포기하지 않고 공격을 시도한 광주는 김정환의 시즌 2호 골로 무득점 패배를 면했다.

광주는 전반 3분 만에 손준호에 선취골을 내줬고 전반 21분 다시 한번 골망을 허용했다. 이주용과 바로우, 쿠니모토로 연결된 전북의 공격에서 광주 이진형 골키퍼가 몸을 날렸으나 쿠니모토의 슈팅이 골대를 맞고 득점으로 연결됐다.

광주는 후반 19분 교체 투입됐던 김보경에 3번째 득점을 허용했다.

하지만 광주는 포기하지 않았고 후반 교체투입됐던 김정환이 후반 40분 코너킥 기회를 득점으로 연결하는데 성공했다. 김주공과 최준혁이 공을 터치한 뒤 골대 앞에 있던 김정환이 이를 놓치지 않고 슈팅, 전북의 골망을 갈랐다.

하지만 광주는 후반 46분 한교원에 한 골을 더 내줘 1-4로 무릎을 꿇었다.

광주는 오는 25일 오후 2시 광주축구전용구장에서 상주 상무와 홈 폐막전을 갖는다.

/최진화 기자
#2020101801000487800017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