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보성 제2조성농공단지 짓는다

80억원 투입 2023년 준공
지역 활성화·고용창출 기대

2020년 10월 13일(화) 17:19
보성군이 조성면 일대에 80억원을 투입해 5만㎡ 규모의 제2조성농공단지를 조성할 계획이라고 13일 밝혔다.

농공단지 분양률 100%를 달성한 보성군은 신규 업체 유치를 통한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새로운 산업용지 개발에 적극 나서왔다.

산업시설 용지, 도로, 주차장 등의 시설을 갖춘 제2조성농공단지는 조성면 귀산리 일원에 조성될 예정이며, 이르면 내년 초 농공단지 지정 및 개발실시설계를 위한 용역을 발주하고 2023년 준공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제2조성농공단지는 보성~순천 간 국도 2호선과 경전선에 인접해 있고 남해고속도로를 비롯한 호남고속도로 진출이 쉽다는 입지적 장점을 갖고 있다. 기존 조성농공단지와 가까운 곳에 들어서는 만큼 농공단지 간 시너지도 클 것으로 기대된다.

보성군은 제2조성농공단지에 지역 특성에 맞는 기업을 유치하고, 유치업종 간 연관성을 고려해 단지를 운영해 나갈 방침이다.

보성군 관계자는 “제2조성농공단지는 지역의 산업기반을 강화하고 군민들의 소득증대와 고용 창출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다”며 기대감을 보였다.

보성군은 벌교읍, 미력면, 조성면 등 3개 농공단지에 총 55개 업체가 입주해 활발하게 운영되고 있다.



/동부취재본부=백종두 기자
백종두 기자         백종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