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진도 지역경제 살리기 맞춤형 정책 추진

투자유치·일자리·안전망 확충

2020년 06월 03일(수) 17:43
진도군이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지역경제 활성화를 유도하기 위한 군민 맞춤형 정책을 추진한다.

진도군은 3일 군청 회의실에서 재정운용 전략의 구체화, 선제적·적극적 재정 투입 등지역경제 침체와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보고회를 열었다.

군은 농·수산 등 주력 산업 경쟁력 제고와 함께 지역 균형발전·생활 환경 개선, 사회 안전망 확충, 생활 SOC, 문화·관광 인프라 구축 등을 분야별로 추진한다.

지역경제, 투자유치와 일자리 창출, 문화·관광 활성화, 주거·생활개선, 안전문화·보건복지 증진 등 5개 분야 55개 사업을 속도감 있게 진행한다.

대도시 농수특산품 직매장 운영, 진도읍 상권 활성화, 안전·청정 진도 기반 인구 유입, 무형 유산 기획공연 등도 단계별로 시행한다.

군은 지난달까지 군비 67억원 등 총 207억원을 투입해 소상공인 공공요금, 택시·버스·화물차 기사 생활안정, 농어민 공익수당 등을 지급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