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민주당 광주 북구갑 ‘아름다운 원팀’ 눈길

경선 패배 정준호, 조오섭 후보 ‘상임선대위원장’

2020년 03월 26일(목) 19:18
제21대 총선 더불어민주당 광주 북구갑 경선에서 패배했던 정준호 변호사가 조오섭 후보의 선거캠프 상임선대위원장을 맡아 ‘원팀(One Team)’을 구성했다.

조 후보와 정 변호사는 26일 오전 광주시의회 브리핑룸에서 공동 기자회견을 갖고 “원팀을 넘어 ‘윈팀(Win Team)’을 구성해 총선에서 승리한 후 문재인 정부의 후반기 안정적 국정운영을 뒷받침하고 정권 재창출을 성공시키겠다”고 밝혔다.

조 후보는 “정 변호사는 지역에서 성장해야 할 민주당의 소중한 청년자산이다”며 “민주당의 원팀정신을 뛰어넘어 함께 승리의 길을 선택해준 정 변호사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이어 “정 변호사가 경선과정에서 내놓은 정책과 공약을 참고해 광주와 북구 발전을 위한 마중물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정 변호사는 “광주·전남의 유일한 청년후보로 광주정치에 새 바람을 불어넣으려 노력했지만, 시민들의 마음을 온전히 얻는 데는 부족했다”며 “비록 경선에서는 졌지만, 조 후보의 상임선대위원장을 맡아 민주당의 심장 광주를 되찾는 길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조 후보는 이날 오전 북구선관위에 후보등록을 마쳤다.
/황애란 기자         황애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