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골드클래스㈜ , 코로나19 극복 ‘잇단 기부’

박상균 보광건설㈜ 대표이사, 광주시에 1억 기탁
소방학교 급식봉사 등 나눔·연대정신 실천 앞장

2020년 02월 27일(목) 20:06
골드클래스㈜는 27일 광주시에 코로나19 확산 예방과 극복을 위해 써달라며 1억원을 기부했다. 사진은 오른쪽부터 김선남 전남매일 대표이사, 박수범 골드에스비건설㈜대표이사, 박상균 보광건설㈜대표이사, 이용섭 광주시장, 박흥석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 회장, 이재승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 사무처장.
광주지역 중견 건설업체인 골드클래스㈜가 지역사회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확산 방지와 극복에 잇따라 힘을 보태며 지역사회에 따뜻한 온정을 불어넣고 있다.

골드클래스㈜는 27일 광주시에 코로나19 확산 예방과 극복을 위해 써달라며 1억원을 기부했다.

전달식에는 박철홍 골드클래스㈜ 회장을 대신해 박상균 보광건설㈜ 대표이사, 박수범 골드에스비건설㈜ 대표이사, 김선남 전남매일 대표이사, 박흥석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 회장 등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했다.

기부금은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에 전달돼 방역물품·긴급구호물품 등 코로나19 방역활동에 사용된다.

보광건설㈜ 박상균 대표는 “지역기업으로서 지역민과 함께 힘을 모아 코로나19를 극복하는데 도움이 되고 싶다”며 “코로나19 확산으로 시름에 빠진 이웃을 위로하고, 감염병 예방 확산에 헌신하는 관계자와 지역사회를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주변 어려운 사람들에게 희망을 전달하려는 보광건설㈜ 경영철학이 따뜻한 지역사회를 만드는데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김선남 전남매일 대표이사는 “광주시민은 힘들 때마다 나눔과 연대의 정신으로 위기를 극복했다”며 “코로나19가 기승을 부리고 있지만 이번에도 잘 이겨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박흥석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 회장은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사회를 위해 기부한 골드클래스에 감사하다”며 “적십자사는 각계각층에서 기부한 성금과 물품으로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종식될 때까지 취약계층을 비롯한 시민들의 감염 예방과 불안감 완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용섭 광주시장은 “코로나19 확산 예방과 극복을 위해 지역사회에 온정의 손길을 전한 골드클래스㈜에 감사하다”며 “코로나19를 조속히 극복해 지역사회의 소중한 나눔에 보답하겠다”고 고마움을 전달했다.

골드클래스㈜는 이에 앞서 지난 26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경북지역에 지원금 1억원을 전달하기도 했다. 또 골드클래스 계열법인인 보광건설㈜ 은 지난 19일 접촉자 임시 격리시설인 광주소방학교 생활관을 찾아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이웃들을 위해 300만원 상당의 위문품을 전달했다.

이와 함께 광주소방학교에 격리된 환자·보호자·의료진 등을 위해 100인분 상당의 점심을 준비해 배식했다. 후원물품은 광주시 자원봉사센터를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재난취약계층을 위한 방역물품 및 생활지원 등에 사용해 지역사회 곳곳으로 전달됐다.
/황애란 기자         황애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