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스마트공장 융합형 인력 양성 박차

광주TP-폴리텍V대학 업무협약

2019년 10월 16일(수) 19:00
광주테크노파크와 한국폴리텍V대학이 16일 지역 융합형 인재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광주TP제공
[전남매일=광주] 길용현 기자= 광주테크노파크와 한국폴리텍V대학이 16일 지역 융합형 인재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한국폴리텍V대학에서 구축 중에 있는 러닝팩토리(Learning Factory)와 관련, 기업 재직자의 훈련 지원, 산학 공동프로젝트, 실험·실습기자재의 공동 활용 등에 관한 내용을 담고 있다.

폴리텍V대학 본부 1층에 1,100㎡ 규모로 구축중인 러닝팩토리에는 머시닝센터 등 공작기계를 비롯한 3D프린터, 레이저커팅기, 멀티로봇제어시스템 등 다수의 실습 장비가 구축돼있다. 러닝팩토리는 올해 말부터 학생은 물론 기업 재직자 등 외부인에게도 개방될 예정이다.

이에따라 광주테크노파크가 추진중인 스마트공장 보급·확산사업의 주요 애로인 스마트공장 도입기업의 인력난 해소와 더불어 재직자의 역량을 증진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광주테크노파크 김성진 원장은 “4차 산업혁명시대 대응을 위해서는 기업 스스로 자생, 자강하는 노력과 함께 이를 뒷받침하는 인재가 반드시 필요하다”며 “한국폴리텍V대학과 협력해 지역 내 우수 인재를 양성하고, 일하기 좋은 환경을 갖춘 다수의 지역 기업을 육성하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길용현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