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유은혜, 목포서 사립유치원 에듀파인 현장점검

“유치원 정체성 확립·제도개선 통해 공공성 강화”

2019년 09월 25일(수) 19:29
유은혜(앞줄 왼쪽)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25일 목포 몬테소리 유치원에서 국가 관리 회계시스템(에듀파인) 시연을 지켜보고 있다./연합뉴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25일 목포를 방문해 사립유치원 국가관리회계시스템(에듀파인)과 관련한 현장 의견을 청취했다.

유 부총리는 이날 오전 목포 몬테소리유치원을 찾아 에듀파인 시연을 지켜보고 원장·학부모 등과 간담회를 열었다.

원장들은 “유치원도 학교라는 인식 아래 유치원이 소외되지 않도록 정부 교육정책을 수립해달라”고 요청했다.

유 부총리는 “에듀파인의 단계적 적용과 현장 안착으로 학부모에게 신뢰받는 유치원 교육이 되도록 하겠다”며 “학교로서 유치원의 정체성을 확립하고, 제도개선으로 공공성을 강화해 교육공동체가 유치원 교육을 신뢰해 안심하고 맡길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약속했다.

교육부는 유치원 공공성과 회계투명성을 강화하기 위해 올해 유아 200명 이상 유치원을 대상으로 에듀파인을 도입한 데 이어 내년에는 전면 확대할 계획이다.

전국적으로는 지난달 기준 3,811개 사립유치원 중 1,321곳(34.7%)이 에듀파인을 도입했다.

전남에서는 110개 사립 유치원 중 12곳이 도입했다.

유 부총리는 간담회 이후 전남도교육청을 방문해 장석웅 도교육감과 면담자리를 갖고, 해남 옥천초등학교에서 농어촌 소규모 학교 현황을 살펴봤다.
박승경 기자         박승경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