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고향발전 씽크탱크' 장흥교수회 간담회

스포츠산업 활성화 등 군정 역점사업 의견 제시

2019년 06월 24일(월) 17:58
장흥군은 최근 군청 상황실에서 장흥교수회와 군정발전 간담회를 개최했다. /장흥군 제공
[전남매일=장흥]이옥현 기자=장흥군은 최근 군청 상황실에서 장흥출신 교수회와 군정발전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는 장흥교수회 회장을 맡고 있는 전남대 이칠우 교수를 비롯해 백수인 조선대 교수 등 10여 명의 교수들이 참석했다.

간담회는 정종순 군수와 부서장들이 배석해 군정현안에 대해 서로 소통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장흥교수회는 장흥군 출신 교수들로 이루어진 모임으로 2016년 8월 창립됐다.

창립 후 지난 3년 동안 고향 발전을 위한 씽크탱크의 역할을 맡고 있다. 군 출신 교수는 전국에 40여 명 정도이며 매년 행정에 군정발전 자문단 역할을 수행해 오고 있다.

이날 장흥교수회 회원들은 군정 역점 추진사업 설명을 들은 후, 군정발전에 대한 다양한 제안을 남겼다. 호남대 조규정 교수 등 스포츠 체육학 전공 교수들은 스포츠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한 역점 추진사업에 대해 깊은 관심을 보였다.

조규정 교수는 "주기적인 심포지엄을 개최해 정부방향 등을 서로 공유하고 학생을 위한 에어돔 생존수영교육장, 다이빙 풀장 등 건립으로 체류형 관광객을 끌어모으자"고 제안했다.

통합의학박람회 등 소모성 시설투자비에 대해서는 미래지향적으로 AI 증강시설 및 교육시설 등을 매년 조금씩 늘려 소모성 비용을 줄이자는 의견도 있었다.

정종순 군수는 "장흥군 출신 교수님들의 해박한 지식과 경험이 지역 발전에 큰 힘이 될 것"이라며 "고향 장흥을 위해 해주신 소중한 말씀, 군정에 적극 반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차기 회장에 김길평 동아보건대 교수가 선출됐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