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완도, 농공단지 입주기업 경영 컨설팅 호응

해남 등과 협업…지원제도 안내·구인 노무 상담

2019년 06월 11일(화) 18:09
완도군은 최근 근로자종합복지관에서 농공단지 입주 기업 13개소를 대상으로 기업지원제도 설명회 및 찾아가는 이동 상담센터를 운영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설명회 및 상담센터는 '해남고용복지+센터'와 공동으로 주최해 정부 및 지자체 기업지원 사업을 안내하고, 구인 및 노무 상담 등을 통해 인력난 해소 및 경영 지원을 위해 마련됐다.

이에 고용노동부에서 추진하는 고용센터 업무 및 고용 장려금 지원제도에 대한 설명과 군에서는 전남 청년 마을로 사업, 청년 근속 장려금 등 기업지원 사업에 대해 설명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최저 임금 인상과 장기간 경기 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내 소상공인에 대해서는 올해 6월부터 군비 4억 원을 확보하여 전남신용보증재단을 통해 최대 3천만 원까지 신용보증서 발급, 금융권 대출 이자 본인 부담액 3%를 2년간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특히 '찾아가는 이동 상담센터' 운영 결과 구인 신청 3개소, 고용 장려금 지원제도 지원 절차 상담 4개소, 외국인 고용 허가제 채용 절차 상담 2개소 등 노무 상담뿐만 아니라 기업에 맞는 1:1맞춤형 컨설팅을 실시했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앞으로 찾아가는 일자리 상담센터를 지속적으로 운영하여 수요자 중심의 적극 행정을 추진하고, 고용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최규욱 기자         최규욱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