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전력거래소, 강원도 산불피해 복구지원 구슬땀
2019년 05월 16일(목) 18:47
[전남매일=광주]서미애 기자=전력거래소(이사장 조영탁)는 최근 강원도 고성군 산불피해 현장에 자체 사회공헌활동 조직인‘반디봉사단’을 투입해 피해복구에 힘을 모았다.

이번 전력거래소의 피해복구 지원 활동은 산불피해가 심했던 토성면 일대에서 전남자원봉사센터와 합동으로 실시한 것으로, 산불로 인해 소실된 가옥의 잔해 제거 등 재해복구의 손길이 부족한 현장의 일손을 도왔다.

전력거래소는 지난 달 강원도 산불피해 이재민을 위해 임직원 성금 2,500만원을 희망브리지 재해구호협회에 기탁한 바 있다.

전력거래소 반디봉사단은 사회공헌 활동을 실천하는 전력거래소 임직원으로 구성된 자발적 봉사단체로서 2006년에 조직됐으며, 사회복지단체 등에 대한 정기적인 봉사는 물론 사회 곳곳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수혜자의 니즈에 맞춰 돕는 활동을 꾸준히 실천하고 있다.

/서미애 기자
#2019051601000566400017031#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