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무등산 올해 첫 정상 개방

탐방객 1만여명 봄 정취 만끽

2019년 05월 12일(일) 17:39
광주시는 지난 11일 올해 첫 국립공원 무등산 개방 행사에서 1만여명의 탐방객이 찾았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무등산 정상 개방은 2011년 5월 이후 23번째다.

탐방객들은 서석대에서 부대후문을 통과해 지왕봉, 인왕봉을 지나 부대정문으로 나오는 0.9㎞ 구간의 화창한 봄날 무등산 정상의 비경을 만끽했다.

이번 행사를 위해 동부·북부경찰은 교통대책을, 무등산보호단체협의회과 광주산악연맹, 무등산국립공원사무소 등은 취약지역 질서유지를 담당해 편의를 도왔다.

소방안전본부는 119구급차량과 소방헬기 현장배치 및 산악구조대를 운영해 올해도 단 한건의 큰 안전사고 없이 행사를 마무리 했다.

광주시 관계자는 “무등산을 아껴주고 사랑해주시는 많은 시민들이 무등산 정상개방에 참여해 무등산의 상징인 지왕봉과 인왕봉의 비경을 감상할 수 있었다”며 “안전사고 없이 마무리할 수 있도록 협조해 주신 것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황애란 기자         황애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