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강진 마을공동급식 확대 지원

1억7천여만원 투입 64개마을 대상 운영

2019년 03월 19일(화) 17:18
강진군이 농번기 마을공동급식사업을 확대 운영한다.

농번기 마을공동급식사업은 농산물 파종 시기와 수확 시기 등 농번기철에 일손 해소와 여성 농업인의 가사부담을 줄이고 농업인 영농비용 절감을 위한 일석삼조의 농정사업으로 공동급식 시설을 갖춘 마을회관 등에서 주민들이 함께 모여 점심을 해결하도록 하는 사업이다.

군은 지난해보다 1,400만원 증액한 1억7,300만원의 예산을 투입해 총 64개 마을에 연 30일, 개소 당 270만원 이내의 부식비와 인건비를 지원한다.

특히 지난 2014년부터 시범적으로 실시해 지금까지 추진하고 있는 이 사업은 바쁜 농번기철에 가사와 농사일을 도맡아하는 여성 농업인들의 중식 마련 부담을 덜어주고 때를 맞춰 마을주민 모두가 함께 모여 따뜻한 점심을 해결할 수 있어 농업인 건강 증진에도 기여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주민들이 함께 식사를 하면서 농사에 관한 정보교류 뿐만 아니라 이웃 간의 정도 돈독해지면서 마을 공동체 문화를 형성하는 기회이기도 하다"며 "앞으로 공동급식 수요를 감안해 더 많은 농업인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태선 기자         한태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