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강진청자축제 포스터 군민 의견 반영

군민·관광객 대상 실시
청자박물관 등 현장 조사

2019년 02월 21일(목) 17:13
강진군이 청사 1층 로비에서 청자축제 포스터 선호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강진군 제공
[전남매일=강진]한태선 기자=강진군은 올해부터 가을로 옮겨 개최되는 제47회 강진청자축제 포스터 디자인을 확정하기 위해 군민과 관광객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반영하기로 했다.

군은 포스터 디자인을 공모한 결과 총 19개 작품이 접수돼 강진군향토축제추진위원과 군 산하 공무원을 대상으로 1차 디자인 선호도 조사를 실시했다.

1차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상위 8개 작품을 선정해 관광객과 군민들을 대상으로 고려청자박물관 및 강진시외버스터미널 등에서 현장 선호도 조사도 실시했다.

현장 선호도 조사에 참여한 관광객과 군민들에게는 추후 추첨을 통해 소정의 기념품을 제공할 계획이며 군민 의견과 포스터 심사위원 의견을 종합해 제47회 강진청자축제 포스터를 최종 확정한다.

축제 포스터가 확정되면 전국 지자체와 여행업체는 물론 한국관광공사를 통해 해외에 배부해 국내외 홍보에 적극 활용할 예정이다.

한편, 올해 강진청자축제는 가을철로 옮겨 10월 3일부터 9일까지 7일 동안 청자촌 일원에서 공연, 전시, 체험 프로그램 등 다양한 볼거리, 즐길거리, 먹거리를 선보일 예정이다.
한태선 기자         한태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