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2.23(토) 22:52
닫기
나주시, 청년창업몰 '청춘 in 상리단길' 오픈

빛가람혁신도시내 18개점포 입점
지역경제 활성화·청년일자리 창출
혁신도시 상가공실 문제해소 기대

2019년 02월 12일(화) 19:18
[전남매일=나주] 염동규 기자 = 나주시는 최근 빛가람혁신도시 내 빈 상가를 활용한 청년 창업몰 ‘청춘 in 상리단길’개장식을 가졌다고 12일 밝혔다.

빛가람 혁신도시 행정동인 빛가람동 상야4길 16-10과 상야4길 10에 위치한 청년 창업몰은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지역주도형 일자리사업의 일환으로 예산 3억5,800만원을 투입해 조성됐다.

나주시는 지역경제 활성화와 청년 일자리 창출, 혁신도시 상가 공실 문제 해소 등을 위해 지난 해 9월부터 참여자 공모를 시작으로 장기간 비어있던 상가를 임대·활용하는 청년 창업몰 조성을 추진해왔다.

입점을 마친 18명의 청년들은 창업 성공가능성, 의지 등을 평가하는 1차 면접과 창업컨설팅 수료, SWOT분석, 경쟁상권 분석 등 창업아이템을 발표하는 2차 심사 등을 거쳐 최종 선발됐다.

나주시는 이들의 창업 초기 기반 마련을 위해 상가 임차료와 창업 컨설팅 교육을 비롯해 청년들의 젊은 감각을 반영한 리모델링 비용 등을 지원했으며, 소규모 축제, 상품개발 등 창업 정착 비용을 추가 지원할 계획이다.

‘청춘 in 상리단길’에는 카페, 디저트, 수제맥주·햄버거, 삼겹살, 등갈비 등 풍부한 먹거리를 비롯해, 여성의류 및 잡화, 미용실, 네일샵과 같은 여성 고객층을 겨냥한 점포가 들어섰다.

또한 사진관, 홈 파티 렌탈, 마술도구, 다육식물, 원목공예, 가드닝 소품, 음악학원 등 다양하고 이색적인 업종이 눈길을 끈다.

한편 이날 개장식에는 위광환 나주부시장, 김선용 시의회 의장, 18명의 청년 창업주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식전 마술공연을 시작으로 청년상인 다짐선포, 테이프커팅, 창업몰 순회 등 순으로 진행됐다.

나주시는 창업몰 활성화와 젊은 소비계층의 지속적인 유입을 위해 올해 5억 원을 투입해 점포 6곳을 추가 확대할 계획이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청년창업몰이 혁신도시 상권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의 기폭제가 되도록 맞춤형 지원과 홍보에 힘써가겠다”며 “우수한 창업아이템을 보유한 청년들이 나주에서 지속적으로 꿈을 펼칠 수 있도록 지역민들의 많은 관심과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2019021201000242700007141#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웹메일청소년보호정책
대표전화 : 062) 720-1000팩스 : 062) 720-1080~2인터넷신문등록번호:광주 아-00185
회장:박철홍 / 대표이사 발행인·편집인:김선남 / 편집국장:정정용
[61234] 광주광역시 북구 제봉로 322 (중흥동) 삼산빌딩 이메일 : jndn@chol.com개인정보취급방침
*본 사이트의 게제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