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목포 해상케이블카 4월에 개통된다

교통·숙박·음식 등 점검

2019년 02월 07일(목) 17:27
오는 4월 개통 예정인 목포 해상케이블카. /목포시 제공
목포시는 최근 4월에 개통될 해상케이블카에 대비해 교통, 숙박·음식, 도시경관·환경, 홍보·문화행사, 시민안전 등 5개 분야 53개 연계사업에 대한 추진사항을 점검했다.

시에서는 지난 달부터 종합상황반을 신설하고 각종 연계사업 추진상 문제점 및 해결방안을 모색하는 등 해상케이블카와 더불어 다양한 관광인프라 구축에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우선, 관광객 급증에 따른 교통대책이 가장 큰 문제점이 될 것으로 판단하고 철저한 대비를 통해 관광객 불편을 최소화 한다는 방침이다.

케이블카 주차장(유달산 453대, 고하도 395대)을 기본적으로 조성하고 개통시기 집중되는 교통량 분산을 위해 케이블카 인근에 임시주차장을 충분히 확보할 계획이다.

특히 운전자에게 실시간 교통정보를 제공하는 지능형교통체계(ITS) 구축을 통해 특정지역 교통량 집중을 방지하고, 시내버스 노선 증편, 주말과 공휴일 교통통제 인력 추가 배치 등 다양한 교통분산 대책을 마련하고 있다.

이와 더불어 숙박 및 음식점을 중심으로 친절·질서·청결·나눔을 주제로 한 협의회를 구성하고 각종 단체 및 시민들을 대상으로 SNS 홍보, 캠페인, 교육 등을 통해 목포사랑운동을 전개해 관광객 만족도 향상도 적극 추진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해상케이블카와 천사대교 개통으로 목포가 해양관광도시의 호기를 맞고 있다"면서 "적극적인 홍보와 사전점검으로 시민불편 해소와 관광객 맞이에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강조했다.

현재 공정률은 90%이며, 오는 3월에 시운전을 시작해 4월에 개통예정이다. 탑승시간은 왕복 40분으로 사전 예약하면 나만의 공간에서 기념일, 프로포즈 등 다양한 이벤트를 즐길 수 있도록 운영될 계획이다.
박승경 기자         박승경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