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광주은행, 지난해 당기순이익 ‘사상 최대실적’
2019년 01월 30일(수) 19:02
광주은행, 지난해 당기순이익 ‘사상 최대실적’

1535억원 달성·전년 대비 14.4% 증가…영업이익은 2067억원



광주은행이 지난해 당기순이익 1,535억원을 달성해 사상 최대 실적을 경신했다.

광주은행은 2018년 당기순이익(연결기준)이 전년대비 14.4% 증가한 1,535억원·영업이익은 14.0% 늘어난 2,067억원을 기록했다고 30일 발표했다.

광주은행은 건전성 관리로 고정이하여신비율 0.63%와 연체비율 0.51%를 유지해 국내 은행권 최저수준의 자산건전성을 유지하고 있다.

BIS자기자본비율은 16.97%, 보통주자본비율은 13.29%다.

전년대비 각각 0.91%P, 1.48%P 상승해 큰 폭으로 개선됐다.

광주·전남지역 고도화 전략과 수도권 신시장 개척 전략이 주효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송종욱 광주은행장은 “2019년은 광주은행이 100년 은행으로 도약하는 원년인 만큼 광주·전남 지역 영업기반 고도화와 수도권지역 특화영업, 디지털 영업 강화의 3대 영업전략으로 내실있는 질적 성장을 추진하겠다”며 “지역 중소기업 지원과 지역 사회공헌활동에 적극 나서서 고객 중심 경영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강조했다.
/김영민 기자         김영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