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1.17(목) 18:14
닫기
완도 어업정보통신국 개국

통신 수요 효율적 관리 기여

2018년 11월 08일(목) 18:05
완도군과 수협중앙회는 최근 전국에서 18번째로 문을 연 완도어업정보통신국의 개국식을 개최했다.

완도어업정보통신국은 어선법 개정으로 VHF-DSC(초단파대 무선전화)의 의무 설치 어선이 총 톤수 5톤에서 2톤 이상 어선으로 확대됨에 따라 통신 수요를 효율적으로 관리하고자 신설하게 됐다.

완도군 군외면에 총 사업비 31억 6,500만 원, 대지 1,678.7㎡(507평) 지상 2층 연면적 843.45㎡(259평) 규모로 어업인 교육장, 안전체험관, 민원 봉사실, 통신실 등을 갖췄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어업정보통신국 개국으로 우리 어업인들이 안전한 조업을 할 수 있게 돼서 뜻깊게 생각하고 어업정보통신국이 어업인들의 생명과 재산 보호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최규욱 기자         최규욱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