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목포 '불법광고물 정비의 날' 운영

주말 기동 순찰…제로화 도전

2018년 10월 29일(월) 17:45
목포시는 불법광고물 제로화에 나선다.

시는 불법광고물 정비를 위해 ▲불법 유동광고물 정비·단속을 위한 주말 기동순찰반 운영 ▲ 매주 첫째주 금요일 불법광고물 정비의 날 운영 ▲광고물 지킴이 통한 시민 신고제 활성화 ▲아파트 자체적으로 불법광고물 정비 등을 추진한다.

시는 지속적인 정비·단속에도 주말과 휴일에 불법 유동광고물이 계속 발생함에 따라 옥외광고물협회 목포지부 등과 함께 주말 기동순찰반을 편성해 정비·단속을 실시한다.

또 매주 첫째주 금요일을 '불법광고물 정비의 날'로 운영해 건설과 전직원을 5개조로 편성하고 담당 구역을 지정해 가로수, 신호등, 전봇대 등에 불법으로 게첩된 아파트 분양 현수막 및 상업용 광고물은 물론 공공기관, 정당 정치 현수막도 철거할 계획이다.

시는 '생활불편 스마트폰 앱'도 활용해 시민 신고를 통한 불법광고물 효과정비도 병행한다.

시 관계자는 "불법적이고 무질서한 광고물을 지속적으로 정비하고, 근절을 위해 동 자생조직 등과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박승경 기자         박승경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