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11.13(화) 19:04
닫기
국내 최대 복합 자동차 문화축제 '전남 GT'개막
2018년 09월 06일(목) 18:39
국내 최대 규모 복합 자동차 문화축제인 '2018 전남 GT(Grand Touring)'가 8∼9일 영암 국제자동차경주장에서 열린다.

6일 전남도에 따르면 전남 GT는 자동차, 모터사이클, 드리프트, 오프로드 등 6개 모터스포츠 대회가 한 자리에서 열리는 독특한 방식이다.

대한 자동차경주협회 공인 경기로 메인 클래스인 '전남 내구' 31대를 비롯해 슈퍼바이크 20대, 오프 로드 60대, 전기차 대회인 '에코 EV챌린지' 10대, 드리프트 35대 등 모두 310대의 경주를 만끽할 수 있다. 내구 레이스에서는 정해진 시간에 가장 먼 거리를 달리는 차량이 우승을 차지한다. 국내 최고의 프로 클래스인 '캐딜락 6000'부터 아마추어 경주 최고봉인 '아반떼 컵 마스터스'까지 모터스포츠가 망라된다.

8일 예선전, 9일에는 개막 행사와 종목별 결승이 펼쳐진다.
/정근산 기자         정근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웹메일청소년보호정책
대표전화 : 062) 720-1000팩스 : 062) 720-1080~2인터넷신문등록번호:광주 아-00185
회장:박철홍 / 대표이사 발행인·편집인:김선남 / 편집국장:정정용
[61234] 광주광역시 북구 제봉로 322 (중흥동) 삼산빌딩 이메일 : jndn@chol.com개인정보취급방침
*본 사이트의 게제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