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완도 해안가서 70대 여성 숨진 채 발견
2018년 08월 19일(일) 12:08
완도군 청산면 해안가에서 70대 여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

19일 완도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5시께 완도군 청산면 소모도 해안가에서 이 마을에 사는 A씨(79·여)가 숨져 있는 것을 해경이 발견했다.

A씨는 해안가에 엎드린 채 쓰러져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해경은 지난 18일 오후 3시께 “전날 정오께 집을 나간 뒤 연락이 닿지 않는다”는 가족 신고를 받고 수색을 벌였다.

해경은 집을 나선 A씨가 해안가를 걷다가 실족해 바다에 빠진 것이 아닌가 보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최규욱 기자         최규욱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