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바둑 두며 집중력 많이 향상”
2015년 10월 26일(월) 00:00


<우승자 - 여학생부 어룡초 권이슬>

“예선은 물론이고 결승에서도 조마조마했는데 이겨서 너무 좋아요.”
제4회 신안천일염배 학생바둑대회 여학생부 우승자 권이슬양(어룡초 5년)은 이달 초 열린 제5회 광주시장배 전국바둑대회 여학생부 우승에 이어 잇따라 우승을 차지하는 실력을 과시했다. 광주시장배 대회는 지난해 참가해 결승에서 아쉽게 패해 준우승을 한 뒤 올해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권양은 초등학교 1학년때 방과후수업을 통해 바둑에 입문했다. 일반적인 경우와 마찬가지로 엄마의 권유에 바둑을 시작했는데 바둑의 재미에 빠졌고, 현재도 방과후수업을 통해 실력을 쌓아가고 있다.
현재 실력은 5급 수준. 방과후수업은 물론, 매일 바둑학원에서 2시간여 바둑을 두고 있다.
최진화 기자         최진화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